unsorteD | Posted by N.E.O. 2011. 5. 30. 18:08

화를 낼 수 있는 사람은 행복하다

적어도 그건 그 대상이 동급이거나 하급자이기 때문이다.
상급자를 상대로 화를 낼 수는 없지.

윗사람은 아랫사람의 고충을 모른다.
알려고는 하는 것 같은데, 글쎄다.

당장 scooP당하게 생겼는데 숙제고 자시고 눈에 들어오는게 이상한 일이다.
그 분은 그런 경험이 있을까.
논문의 80%가 scooP당할 위기 말이다.

우리도 사회 탓을 좀 해야 쓰겠다.
이젠 개인의 능력을 운운하면서 노력을 덜 했느니 어쩌니 소리는 별로 안 듣고 싶다.
그 시대의 인재들에 비해 요즘 수준은 열 배쯤 덜떨어졌고
하루 열 다섯 시간을 학교에 있어도 그들의 네 시간에 미치지 못한다.
다른 것 아무 것도 하지 않고 이것만 하는데도 이 정도라고.
좀 현실을 인정하고 눈을 구름 꼭대기에서 바닥으로 끌어내리시라.
그리고 보시라. 진도는 7과인데 4과조차 이해하지 못하고 있는 대학원생의 근무량을.
이런 것은 하루가 48시간이 되어도 해결되지 않는 문제다.
하루가 48시간이 되면 업무량은 3배쯤 늘어날 것이다. 

후려치쇼. 기대는 이미 4월에 꺾였으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놈 2011.05.30 19:10

    쿠헬헬 세상은 다 똥이야 똥! 히히히 오줌 발사!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wstar 2011.05.30 22:24

    쿠헬헬 세상은 다 똥이야 똥! 히히히 오줌 발사! (2)

  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julebi 2011.05.30 23:35

    분노의 포스팅...

  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Anti:// 2011.05.31 20:25

    날치기 당할 논문이라도 쓰고 있는 사람은 행복하다 -_- 고 해주랴 -_-